잡담공매도 하면 떠오르는 사건


https://donguri.tistory.com/entry/%EB%A9%94%ED%81%B4%EB%A0%88-%EC%9E%90%EC%82%B4%EB%A1%9C-%EB%8F%8C%EC%95%84%EB%B3%B8-%ED%8F%AD%EC%8A%A4%EB%B0%94%EA%B2%90-%EA%B3%B5%EB%A7%A4%EB%8F%84-%EC%82%AC%EA%B1%B4 

저로서는 공매도라는 단어만 들으면 이 사건이 떠오릅니다. 폭스바겐 공매도사태라고 불리죠.

공매도 세력이 당시 유행처럼 번지던 자동차 회사 공매도 유행에 편승한것까지는 문제가 없었는데, 욕심이 과했죠. 공매도 세력이 간당간당하게 유통가능한 물량 근처까지 공매도를 쳤던 겁니다. 그렇게 심하게 공매를 쳐서 주가가 절반까지 떨어진것 까지는 별 문제가 없었는데, 그걸 지켜보던 폭스바겐의 대주주인 포르쉐(포르쉐홀딩스)는 폭스바겐 주식을 대대적으로 매수, 아예 유통물량을 잠가버렸죠.

공매라는건 결국 숏커버링할 때가 되면 아무리 비싼 가격으로라도 주식을 사서 메꿔야 합니다. 매도물량이 씨가 마르면서 주가는 4배 넘게 오르면서 폭스바겐은 액슨모빌을 제치고 전세계 시총1위 기업으로 등극!

공매도라는 행위 자체는 나쁜게 전혀 없습니다. 사실 무차입 공매도도 그거 자체로는 아무 문제가 안된다고 봐요. 그만큼 리스크가 존재하는거고 무모하게 덤벼들었다가는 얼마든지 한강갈수 있는 하이리스크 투자행위일 뿐인거죠. 기관투자자만 공매도를 할 수 있는게 부당하다고 많은 이들이 불평하지만, 솔직히 말해서 개인투자자들도 공매도 가능하게 제한을 다 풀어놓으면 나중에 폭스바겐 사태처럼 되면서 줄줄이 자살하는 사람들 늘어날겁니다. 그때 가서 대중은 거꾸로 “정부는 왜 규제 안하고 있느냐, 왜 선량한(?) 투자자들을 보호하지 않느냐”고 난리칠거라고 확신합니다. 게시판 분위기도 분명 180도 바뀔거에요.

있는 규정도 잘 지키지 않는 기관투자자를 욕하는것까지 잘못된건 아니지만, 어차피 주식이라는 시장시스템이 망가질 정도로 큰 사고를 치는 사태가 불거지면 당국도 당연히 손을 쓰겠죠. 뭐든 균형감각을 상실하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은 공매도 금지가 계속 장기화되면서 생기는 시장왜곡과 불신(외국인들 입장에서 생각하면 관치도 이런 관치가 없겠죠)이 공매도 허용으로 인한 피해보다 훨씬 더 크고 무겁다고 생각합니다. 선거를 앞둔 정치권과 여당 입장에서는 계속 공매도 금지를 해야 한다고 주장하는게 당연하겠지만, 정부 관료들 입장에서는 솔직히 말도 안되는 생떼라고 생각하는게 당연하고 자연스럽다고 생각해요.

그렇지 않아도 지난번 공매도 이슈라든지, 여러 자잘한 이슈들에서 정치권과 관료들이 불협화음을 내면서 경제부총리가 사표를 냈고 그 사표가 반려된 일이 있었습니다. 같은 이슈가 반복되는데 이번에도 관료들이 숙이고 들어갈것 같지는 않다고 봐요. 뭣보다 중요한 건 그래서 우리는 어떻게 해야 내 돈을 지킬수 있느냐 하는 방법론을 고민해봐야겠죠. 확률적으로 공매도 금지가 해제될 가능성이 매우 높으니 어떻게 대응하는지를 고민하는게 공매도가 부당하다느니 어떤 해결책이 모범적이라느니 하는 당위론에 시간을 허비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

https://www.clien.net/service/board/cm_stock/15479184CLIEN

그러고 보니 댓글 달다가 생각난 건데, 작년에 있었던 공매도금지기간 연장 이슈에서는 당시의 주가수준이나 수급불안의 가능성을 들어서 금지기간 연장에 찬성의견 글을 썼었죠. 언제나 그때그때 상황이 중요합니다. 지금 상황은 어떤가요? 당시처럼 금융위기 가능성이 남아있고 시장이 불안한 상황이라면 당연히 공매도 금지연장에 힘이 실리겠지만, 지금 코스피 3,000이 넘어가고 전세계적으로도 공매도 금지를 연장하고 있는 나라가 몇나라 되지도 않은 상황에서 금지를 계속하는건 과유불급일 수 있다고 봅니다. 뭐든 균형을 잃고 무리를 하면 꼭 사고가 터지기 마련이라고 봐요.



Source link